나는 내 재능이 요하는 이상으로는 겸손하지 않다. (오스카 레반트)

기억은 상상력의 자양분이다. (에이미 탄)

모든 것을 관찰하세요 소통을 잘 하세요 그림을 그리고 그리고 또 그리세요! (프랭크 토마스)

지나침은 모자람만 못하다. (過猶不及 과유불급)(공자)

어린 시절에 대한 향수를 느끼는 사람은 분명 어린이였던 적이 없다. (빌 워터슨)